연구원 동정

 제목 기술혁신센터, 2019년도 “자동차산업 퇴직인력 전환교육 및 재취업지원사업” 시행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9-05-21
 이메일   yjlee87@kunsan.ac.kr  조회수   1557

155839894422710.jpg



군산대학교 기술혁신센터는 자동차산업 퇴직자에게 전직교육 제공, 재취업 컨설팅 및 퇴직자 채용기업 보조금 지급 등을 통한 관련 산업 활성화를 위해 “자동차산업 퇴직인력 전환교육 및 재취업지원사업”을 지난 3월부터 1년간 추진 중이다.

 

이 사업은 글로벌 자동차산업의 생산 및 판매 불황으로 지속적인 수요 침체가 예상되고, 한국GM 군산 공장 폐쇄에 따른 국내 자동차산업의 위기와 인력감축 발생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다.

 

산업통상자원부 지원으로 자동차부품연구원, 한국자동차산업협동조합, 한국표준협회, 한국기업기술가치평가협회, 울산대학교, 군산대학교 등 6개 기관이 컨소시엄을 구성하여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 사업은 전직교육 1,300명, 채용지원 800명을 목표로 206억원의 사업비를 지원하게 된다.

 

고숙련 퇴직인력이 축적한 기술과 노하우를 동일 또는 유사 산업 중소 및 중견기업 생산성 향상과 기술력 확보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품질 및 생산 관리, 생산자동화기술, 전기차 및 자율주행차 전문기술 등과 관련해 전직교육을 무료로 제공한다. 퇴직자의 개인별 맞춤형 취업자문 컨설팅도 지원하고 있다.

 

또한 퇴직인력 채용기업에게는 최대 3,000만원(월 250만원 12개월 지원)까지 보조금을 지원하여, 퇴직자의 재취업 및 자동차산업 활성화를 도모한다.

 

최규재 군산대학교 기술혁신센터장은 “자동차 산업의 위기극복과 지역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자동차융합기술원, 전북인력개발원 등 유관기관과의 협력을 통하여 전직교육 과정운영과 재취업 지원을 추진하고 있다”면서, “한국GM, 협력업체 퇴직자, 퇴직자 채용을 희망하는 기업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현재 재취업을 희망하는 자동차산업 퇴직자와 퇴직자 채용을 희망하는 기업을 모집 중이다. 지원은 사업비 소진 시까지 가능하다.

 

사업 지원 신청에 대한 문의 및 자세한 내용은 기술혁신센터 홈페이지( http://www.katic.or.kr )나 전화(063-462-4865)를 통하여 확인할 수 있다.

이전글 이전글 군산대 기술혁신센터, 자동차부품기업 위기극복 지원사업 시행   2019-01-09   1826   
다음글 다음글 [전북일보] 군산대 고등기술융합연구원, 전북군산형일자리 인력 양성 추진   2021-10-05   30   

삭제 수정 리스트